유니스, '골때녀'서 얼굴도장 제대로…정식 데뷔도 '기대 폭발'

김창구 기자 2024-02-26 10:53:51
사진=SBS '골(Goal) 때리는 그녀들'
그룹 유니스(UNIS)가 얼굴도장을 제대로 찍었다.

유니스(진현주, 나나, 젤리당카, 코토코, 방윤하, 엘리시아, 오윤아, 임서원)는 지난 21일 오후 방송한 SBS 예능프로그램 '골(Goal) 때리는 그녀들(이하 골때녀)'에 출연했다.

이날 유니스는 FC탑걸을 응원하기 위해 '골때녀'를 찾았다. 멤버들은 시작부터 재치 있는 문구의 플래카드와 열띤 환호로 선수들에게 승리의 기운을 북돋웠다.

유니스의 리액션은 쉴 틈 없이 이어졌다. 경기 내내 멤버들은 큰 목소리로 FC탑걸에 힘을 보탰고, 골을 넣은 순간에는 그 누구보다 크게 감탄하고 박수로 화답했다. 이러한 유니스의 특급 응원에 힘입어 FC탑걸은 승강전에서 승리를 거뒀다.

유니스는 SBS와 F&F엔터테인먼트가 공동 제작한 오디션 프로그램 '유니버스 티켓'에서 탄생한 8인조 걸그룹이다. 치열한 경쟁 끝에 진현주, 나나, 젤리당카, 코토코, 방윤하, 엘리시아, 오윤아, 임서원이 최종 멤버로 발탁됐다. 이들은 F&F엔터테인먼트 소속으로 2년 6개월간 활발한 활동을 펼친다.

팀 결성 후부터 유니스는 왕성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앞서 멤버 엘리시아와 젤리당카가 SBS와 필리핀 대표 방송사 GMA가 공동 제작한 '런닝맨 필리핀(Running Man Philippines)'에 출연 소식을 전한 바 있다.

소통도 활발하다. 유니스는 공식 SNS 채널을 통해 다양한 콘텐츠를 선보이며 두터운 팬덤을 확보하고 있다. 특히 유니스의 틱톡 팔로워는 현재 63만을 돌파했다. 업로드된 5개 게시물 중 2개의 영상 조회수는 천만 뷰를 훌쩍 넘긴 상태다. 유니스의 인스타그램과 유튜브 역시 연일 상승세를 타고 있다.

방송을 비롯한 다양한 플랫폼에서 얼굴을 비추고 있는 유니스는 오는 3월 정식 데뷔한다.

김창구 기자